청년도약계좌, 다른 청년통장과 비교하고 결정하세요!

새 정부의 공약 중 하나인 청년도약계좌를 2023년 6월 15일부터 신청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정부에서 새롭게 추진하는 청년지원정책의 하나인 청년도약계좌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청년도약계좌 소개

청년도약계좌 소개

청년도약계좌는 윤석렬 대통령의 주요 대선 공약 중에 하나이며, 청년들의 목돈마련을 위해 시행하는 금융지원정책의 일환입니다. 70만 원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납입할 수 있고 70만 원을 납입 시 5년 만기 5000만 원의 목돈의 자산을 형성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주요 목표입니다.

지원내용 및 혜택

청년도약계좌는 3년 고정금리가 적용되고 그 후 2년은 변동금리가 적용됩니다.  최종 발표한 5대 은행의 최고금리는 연 6%로 확정되었습니다.

개인소득 수준 및 본인이 납입한 금액에 따라 정부 기여금을 매칭 지원하며, 이자소득 비과세 혜택을 제공합니다. 아래 표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최대 정부 기여금은 월 2만 4천 원입니다.

신청자격 및 신청방법

청년도약계좌 개설을 신청하기 위해서는 만 19세에서 만 35세까지 이며 군복무 시 복무기간만큼 연장된 나이에도 가능합니다. 지난해 연소득이 7500만 원까지도 신청 가능하지만 6000만 원 이하부터 정부지원금이 지원됩니다. 가구 소득이 중위소득의 180% 이하에 해당해야 합니다.

신청은 11개 은행에서 비대면 개설할 수 있습니다. 이번 가입신청은 6월 15일부터 23일까지 받는데, 21일까지는 출생 연도에 따라 5부제로 신청가능하고, 그 후에는 모두 신청가능합니다. 7월부터는 매월 2주간 신청을 받을 예정입니다.

다른 청년금융 지원사업과 비교

청년도약계좌는 5년 만기이기 때문에 중도해지 가능성이 높습니다. 개인적으로는 2년 만기인 서울시에서 시행하는 희망두배 청년통장이나 정부 지원금으로 시행되는 청년내일채움공제에 지원가능한지 확인하고 결정하는 것이 훨씬 좋은 판단이라고 생각됩니다.

물론 청년도약계좌는 소득구간이 넓고, 조건이 완화되어서 많은 청년들이 참여할 수 있지만, 조건만 맞다면 두 통장이 훨씬 혜택이 좋습니다. 아래는 두 가지 지원사업에 대해 정리한 글이니 참고해 보시길 바랍니다.